toice's blog
toice's blog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가 봤던 일본드라마 통틀어 제일 재밌는 드라마입니다. 드라마를 재밌게 보더라도 보통 마지막화에서는 미적지근 하기 마련인데 오히려 이 드라마는 마지막화에서 최고의 엔딩을 보여주었습니다. 눈물을 머금으며 연주하는 R☆S 오케스트라의 마지막 연주 베토벤 교향곡 제7번은 나도 모르게 눈물이 흐르고, 곡이 끝났을 땐 관객과 함께 브라보를 외치며 박수치고 싶은 충동을 일으켰습니다.

이 드라마는 히로-君님의 소개로 보게 되었는데 지레 짐작으로 일본 특유의 단순코믹엽기물인줄 알았습니다만 그것은 어쩌면 지루하고 어려운 소재인 클래식을 조금 쉽게 풀어나가기 위한 방법이었던 것 같습니다.

음악을 한번만 듣고도 그대로 연주 할수 있는 천재지만 악보 보는 것도 서툴고 씻기 싫어하며 청소도 싫어하여 집안을 쓰레기장으로 만드는 노다 메구미가 피아노와 바이올린의 수준급 실력을 가진, 지휘자의 꿈을 키우지만 비행기 사고경험으로 비행기를 못타 유학을 못가는 엘리트 음대생 치아키 신이치에 반해 일어나는 일들을 음악에 대한 진지함과 만화같은 코믹스러움으로 잘 버무린 드라마입니다.

특히 노다메 역할의 우에노 쥬리는 이 역할에 이 만한 배우가 없었겠다 싶을정도로 훌륭했습니다. 그리고 저만 그렇게 느끼는건진 모르겠습니다만 여자분들의 일어는 상냥한 느낌으로 귀엽게 느껴지는데 그 느낌과는 조금 다른 느낌의 귀여움이 느껴졌습니다. 그리고 치아키역의 타마키 히로시는 정말 잘 생겼더군요. 특히 지휘 할때의 그 탄탄한 몸에서 느껴지는 듬직함이란..그 정도 잘생긴 배우가 눈 뒤집는 엽기 연기를 몇번이나 해냈습니다(일본에서 어느정도의 인지도를 갖고 있는 배운진 모르겠네요).

그들뿐만 아니라 일본 드라마 몇편 본 경험으로도 참 재밌는 억양이라고 느낄수 있게 일어를 구사한 치아키의 스승인 슈트레제만과 동성애임에도 거부감이 생기지 않던 팀파니의 마스미, 양아치인줄 알았는데 열정이 있던 철저한 국내파 바이올린의 미네, 그리고 라이징 스타 오케스트라를 만드는 과정에 중요한 역할을 한 콘서트마스터 키요라, 이상한 목소리의 가난하지만 부자인 콘트라베이스의 사쿠라, 치아키와 노다메를 키워낸 부채선생 등의 조연들도 이 드라마를 얘기할 때 빠질수 없도록 활약했습니다.

이 드라마를 보기 전까지 막연히 어려서부터 친 피아노 대학까지 가서 칠 정도면 완벽하게 다 칠수 있는거 아니냐는 무례한(!) 생각을 했었는데 (다른 악기를 포함하여) 곡 하나하나가 얼마나 어려운가 생각해보게 됐고, 지휘자에 대해서도 악기 연주자에 비해 날로 먹는다는 생각을 하고 있었는데 얼마나 무식했는지 알게 됐습니다. 클래식 공연을 고1때 음악수업 과제 때문에 가보고 못가봤는데 드라마를 보고 나니 다시 한번 보러 가고 싶어졌습니다.

이 드라마 역시 일드의 장점 그대로 11화로 끝납니다. 삼각관계가 형성 될 부분이 참 많았는데 우리나라였으면 그 부분 가지고도 몇화를 해먹었겠지만 오히려 너무 쉽게 넘어간다 싶을 정도로 짤막히 넘어갑니다. 그만큼 드라마의 중심과 상관없는 쓸모없는 장면이 없습니다. 질질 끄는 부분 없이 쿨하게 진행되는 드라마다 보니 부담없이 추천 드릴수 있네요. 아직 못 보셨다면 적극 추천하는 드라마입니다.

'자유로운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긴장 좀 하자  (41) 2007.01.22
2007 MOTTO  (32) 2007.01.10
노다메 칸타빌레 (のだめカンタ-ビレ, 2006)  (54) 2006.12.27
세상이 그대를 속일지라도  (26) 2006.12.14
안녕  (0) 2006.10.11
Eye drops  (39) 2006.10.10
Leave a comment
  1. 이전 댓글 더보기
  2. toice님이 적극 추천하신다니 괜히 땡기네요-_-;
    어쨌든 요즘 많이 유명세 타는 드라마이긴 한데a 나중에 한번 ^ ^

  3. 네, 하하 그렇게 생각해주신다니 감사한데요^_^; 일드 같은건 짧은편이니까 큰 부담없이 볼 수 있는 것 같아요^^;

  4. 와 저두 보고있는데..
    마지막화 다운받아놓고 안보고있어요
    왠지 아까워서-_-

  5. 실은 저도 받아놓고 아까워서 조금 뜸들이다 봤어요 (...) 저만 그러는게 아니었군요;;

  6. 알 수 없는 사용자 2006.12.27 17:55 Modify/Delete Reply

    오.. 마지막화가 나왔나보군요! 보러가야징~ 랄라라~

  7. 네 하하 월요일 방송이니까요, 못 기다리고 얼런 찾아봤었죠 +_+ 재밌게 보셨나요?

  8. 이거 만화도 잼잇!!! ............................ 데요....
    봐야 하는데..... 켜켜- -_-;

  9. 네~ 근데 한편으로 만화는 음악을 들을수 없으니 좀 아쉬울것 같은.. 그냥 코믹에만 초점을 맞췄을거란 생각이 드네요^^;

  10. 흠 일본 드라마도 보시는군요 전 멜로 영화 봤는데..왠지 저희 나라꺼보다 재밌는거 같아요 요즘 드라마 보면..죄다..같은얘기하는거 같고..한번...찾아봐야겠네요 일본드라마..근데 이런거 중독되면..끝까지 봐야된다는데;;

  11. 확실히 드라마나 영화나 차이가 있는 것 같아요, 각각의 장단점 있지만 여태까지 못봐웠던 스타일이라 호감이 가는 것 같기도 하구요, 저는 중독이 안된건지 뜨문뜨문 봅니다^^; 미드보단 덜 해요. 미드는 다음 시즌을 또 기다려야하잖아요~

  12. 음..전 일본드라마를 보고 싶어도..데이터가 없으니 볼수가 없어요 -_ㅠ
    어디서 구해야 할 지..흠...

  13. 몇몇 드라마는 다운 안받고 중화질 정도로 실시간으로 볼수 있는 사이트가 있습니다, 저도 이 드라마 마지막화만 제외하곤 다 그 사이트 통해서 봤어요.(실은 그 점이 아쉽긴 해요, 마지막화 보고나니까 고화질로 다운 받아 봤으면 좋았겠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아무래도 음악이 나오는 드라마다 보니까요) 원하시면 Hee님 블로그에 비밀댓글로 알려드릴게요^^;

  14. 그게 바로 일드와 미드의 매력이 아닐까 합니다. 질질 끌고 시청자들로부터 짜낼 수 있는 것들은 죄다 짜내는 순간 드라마가 끝나는 한드(어감이 이상하군요;;)와는 정반대라 더 이끌리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시작했나 싶으면 끝나버리니 드라마에서 눈을 뗀 후에도 좀 더 생각할 수 있고 상상할 수 있어서 나름 즐거운 시간을 갖곤 합니다. :)

  15. 한드란 표현은 잘 안써서 그런지 정말 어색하긴 하군요^^; 미드는 보고나면 엄청난 분량의 영화를 보는 느낌이고 일드는 깔끔은 한데 한편으론 더 보고 싶어서 아쉬워요. 우리나라 드라마 같은 경우는 질질 끈단 생각이 들고, 현재의 미니시리즈 같은 16부작도 빨리빨리 진행되는 것도 있는 반면에 좀 시간 채우려고 들어간 것 처럼 느껴지는 장면도 있지요. 그런데 내년부턴 더 길게 하는 미니시리즈가 생긴다는 얘기도 있더군요;

  16. 재밌게 봤는데 끝나버려서 아쉽네요 .. 노다메칸타빌레,닥터고토의 진료소,단하나의사랑. 다 끝나버려서 ~~~이제
    무슨 낙으로 살지 .... 노다메에서 미네역을 맡은 에이타란 놈의 이미지 변신에 놀라고 만화와의 싱크로율에 또 한번 놀라고 ~~~ 1분기 드라마는 뭘 볼지 T.T

  17. 와~ 4분기 드라마를 다 보고 계셨던거군요! 저는 일드 많이 본건 아니라서 잘 모르겠던데 미네가 변신한 거였군요, 굉장히 자연스러웠는데 말이에요^^; 드라마랑 만화가 굉장히 비슷했나봐요?

  18. 일본드라마는 아직 손을 미치지는 않았는데.. 얼마전부터인가 일본 특유의 영화감성이 자꾸만 좋아져서 일본영화 찾아보고 있어.
    우리와는 조금 다른 느낌. 오늘도 란도리를 보고 기분 마구마구 좋아지고.. 아 나도 보고싶음.
    넘겨주오~ 큭큭.

  19. 역시 누님은 보는 시각이 달라요, 저는 그냥 일본드라마나 영화의 그 엉뚱함이 좋아서 보는데 말이에요(단순)~ 넘겨드리고 싶은데 파일로는 마지막화밖에 없어요, 실시간으로 볼수 있는 사이트에서 봤거든요~ 원하시면 네이트온으로 알려드릴게요~ 그런데 제가 마지막편은 다운받아서 보고 났더니 이 드라마는 다운받아서 고화질로 보는게 좋겠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아무래도 '오케스트라'가 나오는 드라마니까요, 사이트에서도 어느정도 중화질 정도긴 한데 보는동안은 몰랐는데 고화질 보고나니까 차이가 확 느껴지네요^^;

  20. 재밌겠는데요^-^
    시간 나면 구해서소 봐야 겠어요.
    근데 재미있는 컨셉인데요?
    비행기 사고로 비행기 공포증 탓에 비행기를 못타 유학을 못가는 엘리트 주인공이라..

  21. 네 그렇긴한데 그점이 그렇게까지 부각되는건 아니예요, 단지 그같은 인재가 유학 안가고 일본에서 공부하고 있는 이유를 말하는 장치인게죠^^;

  22. 음악관련.. 드라마인것 같네요.. 꼭 봐야겠어요. ㅎㅎㅎ
    여자주인공이 귀엽다니... 으흐 일본어 자체가 깜찍하기도 하구요.

  23. 네~ 음악관련 코믹드라마입니다~ 그렇지만 진지할땐 정말 진지해요! 저의 경우는 '여성'이 한다는 전제하에 깜찍합니다. 하하

  24. 제 친구가 무지하게 추천추천 강추천하던데~ 이참에 저도 꼭 한번 봐야겠군요!

  25. 하하 추천추천 강추천이군요~ 꼭 한번 보세요, 재미없단 생각은 안드실거예요^^

  26. 저도 제 아는 분이 이 드라마 강추하시던데...
    정말,
    꼭 봐야겠는걸요???
    toice 님의 글을 보니... 정말 보고싶어져요 ^^

  27. 보신분들은 너도나도 강추드라마입니다. 보세요 꽤 재밌습니다^^;

  28. 저는 IWGP이후로 일본드라마를 볼 기회가 없었는데 이번 기회에 한번 봐야 겠군요.
    추천하시는 드라마이니 재미는 확실하겠죠^^?기대~기대+_+b

  29. 일드를 많이 본 편은 아니라서 IWGP는 못봤는데 그것도 재밌나요? 제 생각에는 1화의 어렸을 때 부분만 잘 참고 넘기신다면 그 이후부턴 계속 재밌게 보실 수 있을거예요~

  30. 오!
    혹시 만화책은 보셨나요?

    전 만화책을 먼저 접했는데 그래서인가 별로 드라마는 안땡겼었요. 만화책의 재미를 충분히 못살려줄 것 같아서요 ^^;
    근데 원작을 거의 100%로 표현했더군요! 표정이며 세팅이며 대사까지!!

    정말 재미있게 봤습니다 :)

  31. 만화책은 접하지 못했습니다. 전에 데스노트도 그렇고 만화책 안본게 오히려 득이 되는군요^^; 드라마가 만화책을 굉장히 충실히 따랐나보군요?^^;

  32. 너도봤구나?^^ 아는분이 내가 꼭 봤으면 좋겠다 말한 드라마라서 다운 받아놨는데, 아직 시작중이야.
    너의 포스팅 소개글이 너무 마음에 들어서 빨리 봐야겠다.

  33. 응, 나는 꽤 재밌게 봤어. 드라마 소재를 참 다양하게 잡는 일본드라마를 다시 한번 부러워하게 되더군. 댓글이 좀 늦었는데 지금은 어느정도 봤겠네?^^ 과연 재밌게 보고 있는가 모르겠어~

  34. 아.. 재미있나요?! 만화책은 보다가 말았습니다- -..
    드라마라.. 끌리긴 하는데.. 시간적인 압박이 없다고는 말못해요! 히히~
    늦었지만 새해복 많이 많이 받으셔요^^

  35. 의외로 만화책으로 접한 분이 많군요? 잠깐 잠깐 볼만한데 말이에요^^; 세이지님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36. 제 이름이 올라오다니 영광입니다 +_+ㅋ 마지막 회까지 너무 감동이었어요 ㅠ_ㅠ

  37. 영광은요 무슨~ 오히려 재밌는 드라마 소개해주셔서 제가 고마워요. 그쵸? 정말 마지막화는 최고였어요 T_T

  38. 봤어요 봤어요 ^^
    toice 님의 글보고 바로 봤는데...
    흑...너무 감동이에요...
    이거 OST 나왔나 한번 찾아봐야 겠는걸요..

  39. OST 나왔던걸요?^^ 재밌게 보셨다니 다행이네요~ 추천해놓고 나만 재밌게 본 거면 어떡하나 걱정하는 트리플A형이거든요 ^^v

  40. 이거 끝난 이후로 한주의 생명력이 다해버렸어;;
    다행히 OST 구해서 계속 들으면서 연장해 가고 있지만;;
    빨리 대체할 방법을 찾지 못하면!! =_=;;

  41. 오오 OST, 나중에 접속하면 OST 보내주시오 +_+
    나는 무한도전이랑 거침없이 하이킥이 그나마 날 지켜주고 있어. 하하, 노다메를 못보는게 아쉽긴하다-

:
1 : ··· : 379 : 380 : 381 : 382 : 383 : 384 : 385 : 386 : 387 : ··· : 54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