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ice's blog
toice's blog

"오바로크 치시는거 사진 한장만 찍을게요" "왜?" "마지막 진급인데 기록으로 하나 남겨두려구요"
이렇게 말해야지 하고 준비했는데 그냥 서서 구경하는것조차 신경쓰여서 앉아있으라니 말꺼내지도 못하고 결국 몰카.

어쨋든 군 마지막 진급을 서서히 준비해 가고 있습니다.
이곳을 다음번엔 예비군마크 치러 올텐데, 그땐 기분 좀 산뜻하려나?

그나저나 오바로크에 제대로 된 우리말은 뭘까요....................... 노현정씨? '_'?

'자유로운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연대장님의 시각  (0) 2006.03.08
힘들었던 하루, 험난한 3월  (0) 2006.03.02
책상정리 시도, 동전  (0) 2006.02.07
핑계  (0) 2005.12.28
구피에게도 겨울이, 전부다 죽일뻔  (2) 2005.12.11
Leave a comment
  1. 오바로크 → 재봉질하기

  2. 이렇게 허무할수가....

  3. 패션디자인 하는 친구가 그러는데
    '올풀림방지기능'이라고 하네요.
    저는 무려 2월 27일에 병장을 달았답니다.
    어찌나 설레던지... OTL

  4. 아하 올풀림방지기능 (...) 그렇군요.
    저도 일찍은 달았는데 관등성명이나 전화받을때 사용을 안하니까 그다지 느낌(?)은 안오더군요

:
1 : ··· : 459 : 460 : 461 : 462 : 463 : 464 : 465 : 466 : 467 : ··· : 54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