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ice's blog
toice's blog

은하수를 여행하는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The Hitchhiker's Guide To The Galaxy, 2005)

이 영화를 본 소감은... "와우"... 이렇게 두 글자로 충분합니다.

인간은 지구의 3번째 영물이고, 2번째 영물인 돌고래가 지구의 멸망을 알렸지만 인간은 생선한조각 먹겠다고 부리는 묘기로 생각했다는 내용의 시작은 제목만큼이나 더욱 이 영화에 대해 흥미를 갖게 했습니다.

어제 종로 반디에 갔다가 친구가 은하수를 여행하는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라는 5권짜리 책을 살까 말까 했는데, 그걸 보고 나는 이 제목이 낯설지가 않았어요. 제 독서량으로 볼때 읽었던 책은 아니고, 제대 다가왔을때 사무실에서 뭔가는 해야겠는데 할게 도무지 없어서 군무원들이 보던 잡지 보다가 거기 추천 영화라고 해서 읽어봤었던 거라는걸 금방 기억해냈습니다. 꼭 봐야겠다고 생각했지만 잊어버렸다가 어제 알았던 것이지요.

정말 잘 안보는 SF장르의 영화지만, 이 황당무개한 SF영화는 저라면 별 5개 다 줄수 있겠어요. 보는 중간 저것들이 다 책에 글로만 표현되 있다면 내가 저정도까지 상상 할수 있을까 싶을정도로 제 상상 그 이상이었습니다. 인상 깊었던것은 혹성을 제작하는 공장, 우울증에 걸린 로봇입니다. 그 이상은 스포일러가 될수 있으니 자제할게요. 못보셨다면 정말정말 꼭! 한번 보시라고 추천하고 싶은 영화입니다.


본문에 사용된 영화 스틸컷 및 포스터 이미지는 인용의 목적으로만 사용되었으며, 이 이미지의 권리는
에 있습니다. 이미지의 출처는 네이버 영화입니다.

Leave a comment
  1. 정말 독특한 작품! 한국에는 개봉이 안되었던걸로 알고 있는데..
    아무래도 매니악한 요소가 다분하죠a 저같은 경우도 볼려고 본 건 아니고 어쩌다 본건지.. 생각은 잘 안나는데-_-;
    암튼 이영화도 호평과 악평이 거의 반반인 것 같더군요

  2. 미개봉작이다보니 알려지지가 않아서 몰랐던지라 2005년작이라는게 의외였어요. 영화 보니까 딱 그럴것 같더라구요, 분명하게 평가가 갈릴것 같은 느낌.

  3. 2년 반 정도 전에 나온 영화인거 같은데요.
    순간 포스팅을 보는순간 "와우!"
    정말 보고 싶었는데 국방의 의무를 다하다 보니 놓친영화였어요^-^;
    이번 연휴를 이용해서 꼭 봐야겠어요.

  4. 혜윰님도 보시려다 잊고 계셨던 영화군요, 꼭 보세요~ 볼만한것 같습니다 +_+

  5. 으앙 ~ 왠지 갑자기 확 ..당기는데요. 저 요새 sf이런거 자꾸 당기더라구요.
    제목이 너무 멋져요~

  6. 굉장히 황당한 SF예요^^; 추천할만합니다~ 아직 하드에 있으니까 말씀하시면 보내드릴게요. 제목부터가 일단 확 땡기잖아요 하하

  7. 잘볼게!!

  8. 재밌게 봤으면 좋겠다, 재미없게 보면 무섭게 뭐라고 할것 같아-_-

  9. 추석 연휴때 봐야겠군요. :)

  10. 네, 추천할만 합니다 +_+

  11. 이거 볼려고 다운받아놨는데 흠...
    중간에 보다가 잠들어버린..;;;

    언젠간 꼭 봐야 할 영화인데..

  12. 중간에 살짝 잠깐 따분할때가 있더군요, 그러다가 오오오오 하면서 번뜩였지만^^; 연휴기간 이용해서 보시면 좋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13. 히치하이커 볼때마다 마음이 아프다구요.
    2권이상되는 책은 절대 한번에 신청해서 보질 않는데 이 책 너무 보고싶어서 한번에 5권세트 질렀다가 결국 2권까지 보고 6개월이 넘게 쳐다도 안봐서, 이 책은 도저히 내가 갖고있을 책이 아니구나 하고 저보다 더 책을 사랑해줄 분에게 양도했어요 흑흑.
    저도 이거 봐야하는데.. 히치하이커 이름만 들어도 괜히 콕콕 찔려서리 흑.

  14. 하하, 차마 제목을 밝힐수 없지만 저도 5권짜리 사다놓고 한권만 딱 보고 일년넘긴 책 있습니다. 계속 마음의 응어리로 남아있죠. 빨리 봐야할텐데 하구요-_-;; 그나저나 딸기뿡이님이라면 당연히 보셨을거라고 생각했는데 의왼데요?

  15. 구차한 변명이지만, 시리즈 물을 한번에 다 사놓으면 안봐요.
    감질나지만 하나씩 하나씩 사서 봐야 저는 다 보거든요. 히치하이커 시리즈도 한권씩 샀으면 다 봤을걸요? 가격이 뭐라고 가격에 혹해서, 다 사는게 싸니까 쩝~ 그래서 저랬다가 결국 못보았다는. 영화나 볼래요 ^^

  16. 하하, 변명 같다기보다 딸기뿡이님이라면 충분히 그러실수 있다고 생각 들어요~ 이 영화 저는 정말 좋더라구요, 주변에 봤다는 사람들은 한결같이 다 별로라고 말하지만... 딸기뿡이님은 재밌게 보셨으면 좋겠어요~

  17. 호호호호홋. 영화라면 충분히 사랑하실 거라 생각해요 :)

  18. 오늘, 아니 어제 이 영화 봤어요 ^-^
    스토리는 사실 구미가 가진 않았지만
    원작의 상상력은 정말 대단하다는 생각을 했어요.
    보다 보니 조금 종교적인거 같기도 했지만!
    그냥 SF동화 정도 생각하면 되는거 같아요.


    그나저나 머리가 대따시 큰 우울증 걸린 로봇! 완전 귀여워요ㅋ
    마지막 장면에 로봇이 #)%$*% 될때는 순간 슬퍼지기도 했다구요.
    저도 이 영화 최고의 장면이라면 행성제조공장 이었어요.

  19. 하하 보셨군요^^
    스토리는 뭐 사실 허무맹랑 하지만 고 상상력이 굉장한거지요~ 아무튼 확실히 보시면서 에잇 뭐 이딴영화 재밌다고 한거야? 이러면서 분노하신건 아니신거죠?^^

  20. 며칠 전에 봤던 영화군요. +_+ 요즘엔 영화에 빠져 살고 있습니다.
    즐거운 한가위 되시길 바랍니다~

  21. 하핫, 며칠전에 보셨군요~ 그럼 추천좀 해주시지 그러셨어요~! 하하
    rainydoll님도 즐거운 한가위 되시길 바래요~

  22. 이거본지 백만년전인데.. 대략 아무생각없이 보면 볼만했었어..ㅋㅋ

    나름 재밌지않어?ㅎㅎ

  23. 나름이라니, 나는 꽤 재밌었다구!!

  24. 난 이거 보다가 졸아버렸어... 너무 내 상상을 뛰어넘어버리더군....

  25. 고비만 넘기면 정말정말 엄청난 화면들이 나타나는데, 다시 한번 권하고 싶네

  26. 안녕하세요 :) 링크를 타고 넘어넘어~
    저도 이 영화를 무척 재밌게 봤거든요. 정말 멋진 영화였어요! 작년에 한국에서도 개봉했었답니다. 광선검 빵나이프는 아직도 잊지 못해요~

  27. 안녕하세요~ 여러(?) 이웃블로그에서 많이 뵙던 분이시네요~ 반가워요~
    작년에 개봉 했었군요? 전혀 몰랐는데;; 좀 작게 개봉했었나봐요? 영화관에서 봤으면 더욱 재밌었을거란 생각에 좀 아쉽네요. 하하

  28. 원체 재미있게 봐서 몇번이나 다시봤다는 ㅋㅋ 필름포럼에서 다같이 수건 걸치고 봤지 ㅋㅋㅋ

  29. 이미 봐서, 나 같은 경운 몇번이나 다시 볼것 같진 않구먼, 그나저나 밑에 루돌프님도 필름포럼 얘기하고.. 같이 본거? 하하

  30. 저 이거 필름포럼에서 단관개봉할때 봤죠 -_-ㅎㅎ
    아이디어 하나로 먹는 영화죠.
    서양 노홍철도 나오고....ㅎㅎㅎㅎ
    마지막회 수건 걸치고 입장시 할인해주는 이벤트 했던걸로 알고있습니다.ㅎ

  31. 필름포럼.. 위에 agrage랑 같네요? ㅎㅎ 와 서양 노홍철 딱이네요.. 하하하

  32. 그럴수밖에 없는게, 전국적으로다가 필름포럼에서만 개봉했거든요 -_-

  33. 하하, 필름'포럼'때문에 오해했어요;;

  34. ㅋㅋㅋ 동호횐줄 아셨군요
    음료수양 적기로 유명한 극장입니다ㅎ

    낙원상가 옥탑(-_-!!!)에 있죠;;;
    왠지 옥탑이 2층짜리라는... -_-;;

  35. 네 하하, 이름을 일부러 그렇게 지었나.. ㅎㅎ;;

  36. 확 버닝 수준까지는 아녔지만 굉장히 키득거리며 봤던 영화인데, 이 영화를 지인에게 소개했다가 아직까지도 놀림감이 되고 있답니다 ㅜㅜ 영화 추천해달라기에 이 영화를 재밌게 봤다 얘기했던거뿐인데, 이 영화를 명절날 가족들 모아놓고 관람 시도(!!) 했다 하더라구요 ㅎㅎ

  37. 저는 확 버닝이었는데 -_-;; 그래요? 꽤 재밌었던 거 같은데요... 참신하고 기발하고.. 중간에 좀 지루한 부분 잠깐 있지만요... 아 유치하다고 생각하셨던 건가;;

:
1 : ··· : 402 : 403 : 404 : 405 : 406 : 407 : 408 : 409 : 410 : ··· : 54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