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ice's blog
toice's blog
주로 롯데시네마만 가서 다른 곳은 잘 모르겠는데 분명히 영화 시작 전 핸드폰은 꺼놓으라구 영상이 나온다. 그런데 왜 이렇게 안 꺼두는지 모르겠다. 아니 그렇게 급히 연락할 일 있으면 앉아서 영화는 왜 보고 있나? 시밤쾅!

언제부턴지 말도 안되게 핸드폰 한두번 보는 건 그럴 수 있다고 봐주게 됐다. 근데 요샌 아예 영화 보는 내내 계속 문자질이다. 스포일러 하는 중인건지.

설마 영화관에서 벨소리로 해두는 놈은 없을거고 대부분 진동인데 어차피 진동소리는 대부분의 영화에서 잘 안들린다(전부 안들리는 것도 아니니 사실 이것도 나쁘다). 문제는 핸드폰 액정창의 빛이다. 영화에만 집중하라고 영화관에서 친히 불까지 꺼줬는데 옆에서 핸드폰 열면 그 빛이 당연히 눈에 거슬린다. 그러면 영화에 대한 집중력을 잃어 단 한번이라도 남에게 방해가 된다. 그래서 폰을 꺼두라는거다.

근데 요새는 한두번이 아니라 계속 문자질이니 생각보다 몇배로 방해가 된다. 일단 1차적으로 빛 때문에 영화에 대한 집중력이 떨어지고 2차적으로 이 색희 왜 이렇게 매너가 없나 짜증나면서 집중 할 수가 없게 된다. 영화도 당연히 재미없고 불쾌하게 느껴진다. 실제로 원스어폰어타임이 그랬다.

얼마 전 원스어폰어타임 볼 때는 맨 뒤에서 두번째 줄에서 봤는데 그때는 옆에 핸드폰 집착증 정신병을 앓는 사람이 있었다. 그런데 뭐라고 할래도 뒤에서 보니까 너도나도 다 그러고 있는거다. 이건 뭐 이 사람만 갖고 뭐라고 그러는게 말이 안되는 상황. 그니까 다 예라고 하고 있는데 나 혼자 아니오라고 있는 상황이었다.

이건 아니지 않나? 어쩌다 이렇게 된건가? 너도 나도 하니까 나도 한다 이런건가? 분명히 예전에는 한둘이 그랬는데 요샌 왜 그렇게 너도 나도이게 된거지?

영화 중 벨소리 이건 당연히 나쁘다. 진동소리는? 긴장감 주려고 영화에서 아무 소리도 안나고 영상만 천천히 움직이고 있는데 진동소리 난다고 생각해봐라. 이것도 나쁘다. 여태까지 줄창 말했던 핸드폰 빛 이것도 눈에 거슬린다. 집중력 방해된다. 당연히 나쁘다. 그래서 영화관에서 핸드폰 꺼달라고 영상까지 만들어둔거다. 그러니 제발 영화관에서 핸드폰 좀 끕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스포없는 영화리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는 전설이다 다른 앤딩  (15) 2008.03.08
점퍼 ★★★☆  (10) 2008.03.05
시밤, 영화관에선 핸드폰 좀 끕시다!  (29) 2008.03.02
추격자 ★★  (18) 2008.02.25
300 ★★★  (14) 2008.02.09
마법에 걸린 사랑(Enchanted) ★★☆  (16) 2008.01.30
Leave a comment
  1. 술먹고 와서 술냄새 풍기는 사람, 다리를 심하게 흔들어서 옆자리까지 진동을 느껴지게 하는 사람들도 있었습니다. ㅡㅡ;

  2. 그렇군요, 요새 멀티플렉스들은 의자간의 간격이나 뭐 그런 것 때문에 못느끼는 것 같은데^^; 아니면 제가 운좋게 그런 경우를 못 겪어 본 것 같기도 하네요~

  3. 아무리 그렇게 해줘도 안되. 우리나라 사람은...
    영화관 갈때마다 저런것들 때문에 항상 기분이 꿀꿀해지네..

  4. 네, 그래서 요즘 영화 보기 좀 꺼려져요. 제일 좋은건 사람 별로 없는 조조때 보는 것 같아요! 그러고보니 조조로 볼때는 핸드폰 때문에 신경쓰인 적 없었던 것 같네요.

  5. 전 혹시 실수할까봐 배터리까지 분리해놓습니다. 영화관은 낫죠. 소극장에서 공연하는 연극 땐 영향력이 정말 엄청 큽니다. 벨소리는 말할 것도 없고 진동도 엄청크게 들립니다. 그리고 무대전환이 필요할 경우엔 안보이게 하려고 암전을 해두는데 여기서 폰 꺼내는 사람들때문에 무대바꾸는 배우들의 움직임이 다 보여서 완전 깨죠. 엄청 심할때는 작품질에도 영향을 줍니다. 아무래도 미리 찍어둔 것이 아니라 실시간 상연이다보니........ 끄라고 끄라고 해도 왜 안끄는지 참 이해할 수가 없습니다.

  6. 소극장 공연이라면 정말 더 피해가 크겠군요. 연극이나 영화까지 보면서 연락할 정도라면 그렇게 중요한 연락도 아닐 것 같은데 왜 그렇게 자기들만 생각하는지 모르겠습니다. 참 답답해요.

  7. 그림이 설득력이 엄청나네요.
    저도 옆에서 핸드폰 켜는 사람 보면 너무 싫더라구요.

  8. 이번일을 계기로 그냥 안가리고 피해되면 무조건 말 하려고요. 일단 옳은건 저니까 그 사람이 더 민망하겠죠. 그림은 저도 예전에 봤을 때 너무 강렬하게 남았어서 찾아서 첨부했습니다.

  9. 헛... 저도 원스어폰어타임 볼때 옆에서 얼마나

    많이 먹던지.... 끊임없이 먹고 옆에 애인이랑 얘기하고

    어휴...

    제일 앞에 앉던지 해야겠습니다.

  10. 위에 위에 댓글 달다가 떠올랐는데 사람 별로 없는 조조로 보는 방법이 있습니다~^^;

  11. 불량 고객 전담 마크할수 있는 아르바이트가 필요할꺼같아요.
    프론트 데스크로 고객좌석 번호를 눌러주면 덩치큰 알바들이 들어와 끌고 나간다 라든가...^^;

  12. 오오 멋진데요 -_-;;;; 관객 모니터링 알바 있었으면 좋겠네요 -_-;;;

  13. 전파차단기를 설치한 상영관, 어린이 동반 부모 상영관 등을 도입하면 어떨까요? 필요한 사람은 아예 대놓고 할 수 있게하고 싫은 사람은 편안히 관람할 수 있게.

  14. 그러고보니 메가박스였나 언젠가 영화관에서 폰 끌려고 보니 전파가 차단되어 있던데요. 모든 영화관에 전파차단기가 다 있었으면 좋겠네요.

  15. 오래전 이야기지만 전 짜장면 시켜먹는 아저씨들도 봤는데요 뭘.. 영화관에서 전화로 영업하시는 분들도 보고.

    극장 쥐잡을려고 풀어 놓은 고양이가 스크린 위에서 알짱 대기도 하고. ㅋㅋ
    한 8년쯤 포항에 있던 큰 극장 이야기입니다.

    그래도 그런 분위기 정말 좋아했는데 이젠 없어지고 멀티플렉스라는...

  16. 지방에는 그런 일도 있었군요 -_-;;;

  17.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3.03 12:07 Modify/Delete Reply

    영화 상영전에 하는 그 광고.. 정말 재미있지 않나요?
    발길질,폰,촬영 등...

  18. 네, 자주자주 바꿔주는 성의를 보이는데도 막상 관객들은 변하지 않으니 문제네요.

  19. 일종의 애티켓인데, 우리나라 사람들은 가끔 그런 조그마한 일에는 정신을 놓아버리고 개인주의로 돌아서버리는 경향이 있는 듯 하네요. 비단 극장 뿐만 아니라, 각 종 경기장이나 행사장에서 벌어지는 몇몇 일들을 보면 쉽게 알 수 있죠.

    이 작은 무신경에 영향을 받고 자란 아이들을 보며 우리 어릴 땐 안저랬다고 뭐라고들 할 테죠.

  20. 그렇군요, 우리까지는 잘못된거라는 걸 알지만 그걸 보면서 크면 그걸 모르겠네요. 영화관에서도 이 점을 감지하고 대책을 세워야 할텐데요.

  21. 문자는 양반이죠...
    영화 보는 중이라면서 전화 통화하는 사람들도..
    심심찮게 봤습니다;
    어르신들이나 젊은이들이나 차이가 없더군요 -_-aaa
    제발 극장매너들 좀 지켰으면 좋겠어요 ㅠ-ㅠ

  22. 어른들, 특히 김여사들은 어딜가나 대박이죠. 하하. 심지어 호통 치실지도 모릅니다. 내 돈주고 영화 보는데 전화도 못하냐는? ㅎㅎ

  23. 아, 이미지 진짜 제대로네요. -_-乃

  24. 네, 하하 ^^;

  25.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3.03 22:57 Modify/Delete Reply

    아.. 정말 극장에서
    핸폰 쓰시는 분들 이해를 못하겠어요
    그렇게 바쁘시면 영화를 따로 보던가..
    영화를 보는 여유를 즐기고 싶으면
    핸폰을 끄시던가요...

  26. 그러니까요, 분명히 별로 급할 것도 없으면서 괜한 폰 집착증인 것 같아요.

  27.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3.12 00:18 Modify/Delete Reply

    다이하드4.0이네!

    나는 뒷쪽에 앉는 걸 좋아해서 영화 보다보면..
    핸드폰 화면 불빛-_- 진짜 네온사인 같이 화려하게 빛나는걸 종종 보지;
    전화하면서 영화보는 사람, 영화관에서 핸드폰 문자보내는 정말 싫어 -_-
    길어봤자 2시간인데 뭐 그리 급한 일이 있다고.. 있으면 비디오방엘 가던가! 버럭!

    괜히 흥분했..

  28. 흥분할만해 -_-
    난 여태까지 진동소리랑 핸드폰 불빛 말고는 당해본적이 없는데.. 어제 영화 보는데 저~뒤에서 벨소리가 들리더라.. (...)

  29. 싫은 소리 하면 듣는 사람도 그렇고 한 나도 기분이 안 좋아서 왠만하면 참으려고 했는데 3초간격으로 옆사람이 카톡할 땐 진짜... 좌석 간격이 좁아서 조금만 움직여도 진동이 다 느껴졌는데 다리를 덜덜덜 떨때는 정말 욕나올 뻔 했습니다.ㅜㅜ 진심 공감 ㅠㅠㅠ

:
1 : ··· : 279 : 280 : 281 : 282 : 283 : 284 : 285 : 286 : 287 : ··· : 54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