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ice's blog
toice's blog
아무런 배경지식이 없는 상태에서 보기에 너무 설명이 짧다. 그래서 납득이 되지 않는다. 매일 같은 꿈을 꾸고, 진급이 안됐다고 실망하다가 리콜사를 찾는다는 것이 납득이 되지 않으니 뒤로 이어지는 수많은 액션씬들은 이건 왜 하고 있는건가 싶다.

- 아래부터는 스포 포함 -


카테고리명이 '스포 없는 영화리뷰'지만 도저히 이야기 안하고 뭘 쓸 수가 없다. (다른 남는게 없었던 영화라)

리콜사에 가서 이중스파이 이런걸로 기억을 심는다고 하면서 시작과 동시에 그게 실패하는데 그 실패하는 장면부터 그 리콜사의 서비스가 시작된 것인 줄 알았다. 미래에 식민지에 사는 서민 근로자는 리콜사를 통해서라도 이런 삶을 꿈꾸고 살았다라는 스토리인가 생각했는데 영화 보는 끝까지 그런 내용에 대한 언급이 없고 오히려 이게 진짜라는 요소들이 몇가지 보인다. 정말 그 사람이 그렇게 중요한 사람이었나보다.

하지만 그렇게 보이기에 주인공 캐릭터가 그런 값어치를 전혀 하지 못했고, 그 아내는 왜 그렇게 득달같이 쫓아다니는지 조금도 납득이 되지 않았다.

납득이 되지 않은 상태에서 본 지구를 관통하는 승강기나 날아다니는 차 같은 SF의 로망 요소들은 모두 왜저래? 일뿐이었다.

별없음 | 2012. 8. 24 메가박스 코엑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남구 삼성1동 | 메가박스 코엑스점
도움말 Daum 지도
Leave a comment
:
1 : ··· : 34 : 35 : 36 : 37 : 38 : 39 : 40 : 41 : 42 : ··· : 545 :